처음으로/ 즐겨찾기 추가/ 관리자에게
공지사항 지회소개 조합원가입 투쟁속보 전국소식 소송문의 자료실 자유게시판 노동가요 추천사이트

  [대구좋은친구들] 파도 앞에서
나의 망망한 바다를 보면
우리 노동자들의 모습이
수평선 너머 조용히
출렁임도 없이 그렇게 다가오네.

멀리선 느낄 수 없네
부딪혀 오는 함성소리를
그래 가까이 오면 거대한 파도로
억압의 역사를 두드리네

아- 파도여 아- 파도여
철썩이며 그렇게 부딪혀라
험한 바위에 부딪혀 깨어져도
언제까지 나의 파도여 거침없는 나의 파도여
노동자의 바다여-

아- 파도여 아- 파도여
부서져도 또 다시 솟구쳐라
너의 미래가 폭풍이 될 때까지
언제까지 나의 파도여 거침없는 나의 파도여
노동자의 바다여-


[prev] [다시 싸움을] 소나기
[next] [노동자노래단] 강이 되어 간다(시)
  LIST 


Copyright 1999-2023 Zeroboard / skin by THEDEAREST*OPTION
produced by
WORKERS
금속노조 충남지부 현대자동차 아산공장 사내하청 지회
(336-010) 아산시 온천동 1662 제일빌딩 3층   Tel: 041)549-4081   Fax: 041)549-4082